UPDATED. 2021-04-12 06:00 (월)
국립암센터-LH-서울금연지원센터, 금연문화 조성 업무협약 체결
국립암센터-LH-서울금연지원센터, 금연문화 조성 업무협약 체결
  • 이석훈 기자
  • joseph@pharmnews.co.kr
  • 승인 2021.02.26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경기 지역 LH 공공주택 내 간접흡연 해결을 위한 공동사업 협력
사진. 좌측부터 이강숙 서울금연지원센터장-김열 국립암센터 금연지원센터장-주양규 LH 서울지역본부 주거복지사업처장

[팜뉴스=이석훈 기자] 국립암센터(원장 서홍관) 경기북부금연지원센터는 2월 25일(목) 국립암센터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 서울지역본부(본부장 오영오, 이하 LH), 서울금연지원센터(센터장 이강숙)와 지역사회 금연문화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국립암센터 경기북부금연지원센터(센터장 김열)와 서울금연지원센터는 본 협약을 통해 서울과 경기 지역의 LH 서울지역본부 산하 임대주택 및 공공주택 단지에서 ▲찾아가는 금연지원서비스 제공 ▲지역사회 주거복지 대상자의 금연문화조성을 위한 연계 및 협력 ▲각 사업과 관련된 홍보 활동 ▲각 기관 상호 협의에 따른 공동사업 협력을 위한 협조체제를 구축하기로 했다.

김열 국립암센터 금연지원센터장은 “이번 협약은 주거시설 지원을 담당하는 LH와 전문의료기관이 협력하여 지역사회 금연문화 조성 및 건강한 주거복지서비스 제공을 추진한다는 점에 의미가 크며, 암예방을 위하여 지역사회 금연문화를 조성하고, 취약계층과 저소득층의 금연 지원에 앞장설 것”이라고 의지를 밝혔다.

이강숙 서울금연지원센터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지역 내의 주거복지 대상자의 흡연율 감소와 금연문화 조성을 위하여 다양한 기관에서의 관심과 노력이 적극적으로 이루어지기를 바라며, 함께 논의한 내용을 바탕으로 금연서비스의 사각지대를 해소해 담배 연기 없는 건강한 사회가 구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주양규 LH 서울지역본부 주거복지사업처장은 “이번 협약이 코로나19로 실내활동이 증가한 상황 속에서 더욱 심각해지고 있는 공동주택 내 간접흡연 갈등 해결의 시발점이 되길 기대하며, 앞으로 공동주택 간접흡연 문제 해결을 위해 입주민의 적극적인 동참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