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2 18:00 (금)
휴온스글로벌, ‘휴톡스’ CIS지역으로 영토확장
휴온스글로벌, ‘휴톡스’ CIS지역으로 영토확장
  • 신용섭 기자
  • 승인 2021.01.07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자흐스탄에 보툴리눔 톡신 정식 허가 획득
전세계 보툴리눔 톡신 신흥 틈새시장 공략 박차
사진. 휴온스 휴톡스 제품 이미지

㈜휴온스글로벌(대표 윤성태)의 보툴리눔 톡신 ‘휴톡스(HUTOX, 국내명 리즈톡스)’가 독립국가연합(Commonwealth of Independent States, CIS) 지역의 주요 국가인 카자흐스탄에 정식 등록을 마쳤다고 7일 밝혔다.

휴온스글로벌은 휴톡스가 에스테틱 및 제약시장 성장 잠재력이 큰 카자흐스탄에도 정식으로 진출하게 됐다는 점에서 이번 등록의 의미가 크며, 이후 CIS 지역으로의 시장 진출 확장성을 고려했을 때도 매우 값진 성과라고 전했다.

휴온스글로벌은 카자흐스탄 파트너사인 ‘유마 메디컬(YUMA Medical LP)’을 통해 현지 시장에 진출한다. ‘유마 메디컬’은 에스테틱 의약품 및 의료기기 전문 기업으로, 우즈베키스탄 외 기타 CIS 지역 진출을 위한 현지 허가등록 및 국가별 파트너들과의 커뮤니케이션 등도 책임진다.

양 사는 올 상반기 내 우즈베키스탄의 정식 허가를 앞두고 있으며, 아르메니아, 아제르바이잔, 조지아 등에서의 허가 또한 순조롭게 진행 중인 만큼 CIS 지역 전반에서 보툴리눔 톡신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휴온스글로벌 윤성태 부회장은 “미국, 유럽, 중국 등 보툴리눔 톡신 메이저 시장 공략과 더불어 미래 성장 잠재력이 높게 평가되고 있는 중동, CIS지역 등의 신흥 틈새 시장도 전략적으로 공략하고 있다”며 “우즈베키스탄, 아제르바이잔 등에서의 정식 허가 획득도 속도를 내 카자흐스탄을 비롯한 CIS지역 전반에서 ‘휴톡스’의 우월적 입지를 강력히 다져 시장을 장악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휴온스글로벌은 보툴리눔 톡신 사업 강화를 위해 국내외에서 다각도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국내에서는 눈가주름 개선에 대한 품목허가 신청을 완료한 상태며, 양성교근비대증(사각턱) 개선에 대한 임상 2상 또한 진행 중이다.

이 밖에 내성 발현 가능성을 줄인 보툴리눔 톡신 ‘HU-045’의 미간주름 개선에 대한 임상 1상을 성공적으로 종료하는 등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적응증 확대 및 신규 제제 개발에 집중하고 있으며, 해외에서는 유럽, 중국, 중남미 지역의 주요 에스테틱 제약 전문 기업들과 대규모 수출 계약을 체결, 현지 임상 및 품목 허가를 추진하며 글로벌 진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