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5 18:01 (일)
폐암 환자에게 한방치료란? “암을 이겨낼 수 있는 힘”
폐암 환자에게 한방치료란? “암을 이겨낼 수 있는 힘”
  • 이서하 기자
  • 승인 2019.05.09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암 치료효과는 UP, 부작용은 Down!
확인되지 않은 한약재 무분별 사용 금물

이범준 교수(경희의료원 후마니타스암병원 한의면역암센터)

경희의료원 후마니타스암병원 한의면역암센터 이범준 교수
경희의료원 후마니타스암병원 한의면역암센터 이범준 교수

암세포는 평소에도 계속 생산되고 있다. 하지만, 암으로 발전하지 않는 이유는 바로 ‘인체의 면역체계’ 때문이다. 이 체계가 약화되면 자연스럽게 항암효과도 떨어져 암세포의 증식이 유발된다. 이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서는 면역력 강화가 필요하다. 그 중심에는 ‘한방치료’가 있다.

암 환자에게 한방치료란?

암환자에게 한방치료는 암 자체를 치료하는 데 목적을 두기보 다는 암을 치료하는 과정 속에서 발생하는 면역력 저하, 합병증 등을 최소화하는 데 의의가 있다.

암환자 중 수술과 항암·방사선 치료를 진행하는 데 있어 몸이 견디지 못해 중도에 포기하는 경우가 많다. 치료를 진행하지 못한 다면, 암을 어떻게 이길 수 있을까? 한방치료를 통해 ‘건강하게’, 체력을 지속적으로 유지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외에도 항암치료나 암 자체에 의한 부작용과 합병증 조절이 요구된다. 대표적으로 오심, 구토, 설사, 변비, 체중감소 등이 있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암환자에게 한의학 치료는 ▲화학항암제와 동시 투여 시 항암효과 증대 ▲항암치료로 인한 구토, 설사, 암성피로, 골수기능저하로 인한 혈구감소 등의 부작용 감소 ▲ 항암치료 후 허약해진 몸과 면역력 회복 ▲암의 재발 방지 등의 중대한 역할을 하고 있다.

폐암 환자의 한방치료!
암 기수에 따라 치료 목적은 다르게!

폐암 1기, 2기에는 수술로 암을 절제, 완치를 주목적으로 하는 데, 한방치료의 역할은 완치 후 몸의 빠른 회복과 암 재발을 방지하는 것이다. 항암화학치료가 진행되는 3기에는 부작용 최소화 및 치료효과 증대, 말기에는 생존 기간을 극대화하고 삶의 질을 증대하는 데 목적을 둔다. 폐암 환자에게 시행되는 한방치료는 침, 뜸, 약침, 기공 및 한약이 있다. 대표적으로 침 치료는 여러 연구를 통해 효과가 입증되고 있듯이, 암성통증, 오심 및 구토, 피로 등에 매우 유용하다.

지인의 권유, 인터넷 등 확인되지 않은 사실을 바탕으로 한약재를 구입, 무분별하게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효과가 있다고 알려진 한약재라도 복용 농도나 방법에 따라 여러 가지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반드시 전문 의료진과 논의하여 제대로 된한의학적 치료를 병행하는 것이 좋다.

한방치료 이외에도 암환자는 기본적으로 영양상태가 중요하다.

균형적인 식단 하에 항암효과가 높은 과일과 채소의 섭취를 권장한다. 특히, 육류를 섭취할 때는 삶아서 먹는 것이 좋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