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2 12:00 (수)
비보존, 혁신신약 후보물질 'VVZ-2471' 약물 중독 치료-예방 효과 확인
비보존, 혁신신약 후보물질 'VVZ-2471' 약물 중독 치료-예방 효과 확인
  • 이권구
  • kwon9@pharmnews.com
  • 승인 2021.04.15 08: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균관대와 진행한 동물 실험 통해 도출
신경병증성 통증과 더불어 거대 약물 중독 시장 진입 예상

 

[팜뉴스=이권구 기자] 비보존(회장 이두현)은 최근 성균관대와 진행한 동물 실험에서 신규 혁신신약 후보물질인 'VVZ-2471'의 약물 중독 예방 및 치료 효과를 확인했다고 15일 밝혔다. 비보존은 비임상시험을 신속하게 진행해 올해 안에 임상허가신청(IND)를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VVZ-2471은 비보존 핵심기술인 다중-타깃 신약 플랫폼을 통해 개발한 혁신 신약(First-in-class) 신규 후보물질로, 신경병증성 통증 제어에 효과를 확인한 후 비임상 단계를 진행 중이다. 비마약성 진통제 오피란제린(VVZ-149)에 이은 두번째 파이프라인으로 지난해 7월 국내 특허를 출원했다.

비보존과에 따르면 성균관대와  약물 중독 예방 및 치료 효과를 확인하기 위해 쥐를 이용한 두 가지 동물 실험을 진행했다. 첫 번째 실험은 약물 중독 예방 및 억제 관련 실험으로, 실험군에는 VVZ-2471과 강력한 마약성 진통제인 모르핀을 병용 투여했으며, 양성대조군에는 모르핀만 투여했다. 위약대조군에는 어떠한 약물도 투여하지 않았다. 그 결과 VVZ-2471과 모르핀을 병용 투여한 실험군의 모르핀 추가 투여 요청 횟수가 양성대조군 대비 유의하게 감소했으며, 위약대조군 수준으로까지 낮아짐을 확인함으로써 실험군에서의 약물 중독 현상이 발생하지 않은 것을 알 수 있었다.

두 번째 실험은 약물 중독 치료 관련 실험으로, 모르핀 중독이 된 실험용 쥐에게 VVZ-2471을 투여하면 중독이 되지 않은 위약대조군과 유사한 정도로 모르핀 추가 투여를 요청하는 횟수가 떨어지는 것을 확인했다. 이를 통해 VVZ-2471의 약물 중독 예방은 물론, 치료 효과까지 도출할 수 있었다고 비보존은 밝혔다.

비보존 이두현 회장은 “VVZ-2471을 신경병증성 통증을 제어하는 경구형 진통제이자 약물 중독 예방 및 치료까지 가능한 신약으로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비보존의 핵심 파이프라인인 오피란제린과 시너지를 냄으로써 진통제 시장 석권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비보존은 비보존 헬스케어와 함께 비마약성 진통제 신약 후보물질인 오피란제린(VVZ-149) 국내 임상 3상을 준비하고 있으며, 지난 2월 식약처로부터 임상 승인을 획득한 후 6월 첫 환자 등록을 목표로 준비 작업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