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4 19:20 (수)
바이오솔루션,카티라이프 1분기 이식 건수 전년 전체 환자수 40% 도달
바이오솔루션,카티라이프 1분기 이식 건수 전년 전체 환자수 40% 도달
  • 이권구
  • kwon9@pharmnews.com
  • 승인 2021.03.05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업결과 활용해 판매조직 개편후 적극적 영업활동
첫 이식환자 관찰 24주차 도래, 원내 처방 증가 기대

[팜뉴스=이권구 기자] 세포치료제 연구개발 전문기업 ㈜바이오솔루션(대표 장송선)의 관절치료제 '카티라이프' 국내 영업이 탄력을 받고 있다.

회사는 5일 영업현황을 설명하면서 1분기 카티라이프 이식 완료 및 이식 대기환자수가 지난해 전체 이식환자 수의 40%에 도달했다고 밝혔다. 

이 같은 실적은 회사와 판매대행사가 지난해 영업활동 결과를 보완해 판매조직을 개편하고 적극적으로 영업활동을 한 결과하는 게 회사 분석이다. 

회사 측에 따르면 카티라이프를 처음 이식한 환자 예후 관찰기간 24주가 도래한다는 점도 매출 향상에 청신호로 작용하고 있다. 임상실험 결과도 중요하지만 정형외과 전문의 본인이 직접 이식한 환자 예후에 대해 확신을 갖게 되면 처방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되기 때문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바이오솔루션 관계자는 “ 지난해 경우 코로나 확산이라는 변수를 고려하지 못한 상황에서 판매전략을 구사했지만, 올해는 판매대행사와 면밀한 협업을 통해 매출 증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 카티라이프 실제 이식이 가능한 병원 역시 지난해 말 기준 24개 병원에서 2월 말 기준 28개 병원으로 증가했고, 3월에도 이식 가능 병원 등록이 이어지며 매출 증가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