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09 18:00 (금)
이마트, ‘노파마시(No Pharmacy)’ 상표 등록 ‘전격 철회’
이마트, ‘노파마시(No Pharmacy)’ 상표 등록 ‘전격 철회’
  • 김응민 기자
  • yesmin@pharmnews.com
  • 승인 2021.02.26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사-약국에 부정적 인식을 초래한 데 대해 공식 사과”

[팜뉴스=김응민 기자] 약사와 약국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초래해 약사 사회의 공분을 샀던 이마트의 ‘노파마시(No Pharmacy)’ 상표 출원이 전격 철회된다.

이마트 고위 관계자는 26일 대한약사회 김대업 회장을 방문하고 ‘건강식품은 약이 아니다’라는 의도와 달리 약사와 약국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초래한데 대해 사과하고 ‘No Pharmacy’상표 출원을 즉각 철회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마트 관계자는 이마트의 노브랜드 상표를 건강기능식품 영역까지 확장하는 과정에서 사업적인 요소만 고려한 나머지 공공재인 의약품과 약국이 가지는 사회적 역할에 대한 고민이 소홀했던 점에 대해서 사과하고 상표 출원을 철회하고 있다고 밝혔다.

김대업 대한약사회 회장은 비록 이마트의 상표 출연 의도가 어떠했더라도 ‘NO JAPAN’ 운동을 통해 부정적인 인식이 팽배한 용어가 Pharmacy 앞에 사용된 부분에 대해 유감을 표명하고, 이번 사태를 계기로 이마트가 1차 건강관리기관으로서 약국의 역할을 새롭게 인식하는 전환점이 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마트는 현재 상표 출원 철회를 신청한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관련 절차가 마무리되는 데에는 수일이 소요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