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6 13:36 (토)
한독, 솔리리스 시신경 척수염 범주 질환 치료로 적응증 확대
한독, 솔리리스 시신경 척수염 범주 질환 치료로 적응증 확대
  • 이권구
  • kwon9@pharmnews.com
  • 승인 2021.02.19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작성야간혈색소뇨증, 비정형 용혈성 요독증후군에 이어 추가 승인
항아쿠아포린-4항체 양성 '시신경 척수염 범주 질환 환자' 새 치료 옵션 제공

 

한독(대표이사 김영진, 백진기)이 2월 18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솔리리스(성분명: 에쿨리주맙)의 ‘항아쿠아포린-4(Anti-aquaporin-4, AQP4)항체 양성인 시신경 척수염 범주 질환(NMOSD) 환자 치료에 대한 적응증 확대를 승인받았다.

솔리리스는 발작성야간혈색소뇨증(PNH)과 비정형 용혈성 요독 증후군(aHUS) 치료에 대한 적응증을 보유하고 있다. 원개발사는 알렉시온으로 국내에서는 한독이 공급해오고 있다. 솔리리스가 이번에 추가 적응증을 받은 시신경 척수염 범주 질환(Neuromyelitis optica spectrum disorder, NMOSD)은 중추신경계를 공격하는 희귀하고 심각한 자가면역질환이다. 주로 시신경과 척수에 영향을 준다.

솔리리스 적응증 추가에 따라 기존 스테로이드나 면역억제요법 등 치료에도 재발이 계속된 시신경 척수염 환자들에게 새 치료옵션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