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0-13 18:01 (일)
한국릴리, 건강한 지역 사회 만들기 앞장
한국릴리, 건강한 지역 사회 만들기 앞장
  • 김정일 기자
  • 승인 2019.10.02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년 전 세계 2만 여명 릴리 직원 ‘2019 세계 봉사의 날’ 참여

한국릴리(대표: 알베르토 리바)는 ‘2019 세계 봉사의 날(Global Day of Service)’을 맞아 임직원 260여명이 건강한 지역 사회 조성을 위한 봉사 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세계 봉사의 날’은 건강한 삶과 건강한 정신, 건강한 지역 사회를 위해 선한 영향력을 전하고자 전 세계 65개국 이상에서 2만 여명의 릴리 직원들이 한날 한시에 동시다발적으로 봉사 활동을 진행하는 일라이 릴리의 대표적인 사회 공헌 활동이다.

지난 2008년 프로그램을 시작한 이래로 현재까지 총 12년 간 약 100만 시간 이상의 봉사 시간을 축적해왔으며, 이는 단일 봉사 활동 기준으로는 세계 최대 규모다.

한국릴리는 올해 총 11개의 팀으로 나뉘어 도움이 필요한 봉사 장소를 자발적으로 선정, 소외된 이웃을 위한 나눔을 실천하고 환경 보전을 위한 친환경 공동체 육성에 참여했다.

한국릴리 알베르토 리바 대표는 “세계 봉사의 날은 우리가 속해있는 지역 사회에 헌신함으로써 더 나은 세상을 만들기 위한 릴리의 약속이자 책임”이라며, “앞으로도 한국릴리는 건강한 지역 사회를 만드는 여정에 언제나 함께 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