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8-25 13:01 (일)
심평원, 의료계와 함께 호흡하는 현장밀착형 홍보 나서
심평원, 의료계와 함께 호흡하는 현장밀착형 홍보 나서
  • 최선재 기자
  • 승인 2019.07.25 0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선민 기획상임이사 "의료계 적극 소통 위한 디딤돌 기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올해부터 의료계와의 소통을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온라인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심평원 김선민 기획상임이사
심평원 김선민 기획상임이사

김선민 기획상임이사는 24일 전문지기자단과의 간담회에서 “그동안 정책이나 사업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이 개별 의료기관으로 잘 전달되지 않아 좋은 취지에서 시작한 일도 잘못 받아들여져 오해를 사는 일도 있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의료계와의 적극적인 소통을 위해 의료 현장으로 필요한 정보가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심평원은 향후 의료계에 유용한 정보를 담은 홍보 콘텐츠 제작을 대폭 늘리고 더 많은 의료기관이 이를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채널을 통해 의료계와의 접점을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심평원 측은 “주로 의약단체 문서 발송, 홈페이지 ‘공지사항’ 게재 등의 방식을 통해 업무와 관련한 각종 정보를 의료계에 제공해왔다”며 “하지만 이 같은 방식의 정보 제공은 개별 의료기관에는 접근성이 떨어지고 문서 형식의 텍스트 중심이라 내용 전달에 아쉬운 측면이 있었다”고 말했다.

심평원은 이같은 문제점의 극복을 위해 향후 의료 현장에 새로 도입되는 제도나 사업에 대해 ▴카드뉴스 ▴동영상 ▴포스터 등 가독성 높은 온라인 콘텐츠의 제작을 더욱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심평원은 ▴홈페이지와 요양기관업무포털 메인 화면에 의료인을 위한 ‘심평정보통’ 코너를 마련하고 ▴블로그 ▴SNS ▴웹진 등 다양한 채널을 활용해 콘텐츠에 대한 접근성을 높일 계획이다.  

과거의 의료계 대상 정보 제공이 주로 홈페이지 공지사항이나 의약단체문서 발송을 통한 다소 경직된 방식이었다면 다양한 채널을 활용, 개별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친숙하게 직접 다가가는 방식으로 전환을 시도하고 있는 셈이다.

한편 심평원이 의료기관에 제공 중인 온라인 콘텐츠는 홈페이지와 요양기관업무포털 메인 화면의 ‘심평정보통’ 코너, 심사평가원 공식 블로그, 페이스북, 유튜브 등 SNS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