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1-17 07:27 (목)
GC녹십자, 임직원 헌혈증 2,000매 소아암 환우에 전달
GC녹십자, 임직원 헌혈증 2,000매 소아암 환우에 전달
  • 김정일 기자
  • 승인 2018.12.12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2,000매 전달…누적 기부 헌혈증 8,000매 넘어
김재왕 GC녹십자 GH본부장(왼쪽에서 두 번째)/ 신희영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이사(오른쪽에서 두 번째)
김재왕 GC녹십자 GH본부장(왼쪽에서 두 번째)/ 신희영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이사(오른쪽에서 두 번째)

GC녹십자(대표 허은철)는 지난 11일 소아암 백혈병 어린이 돕기의 일환으로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헌혈증 2,000매를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에 기부한 헌혈증은 GC녹십자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헌혈에 참여해 모아진 것으로 전국의 가정형편이 어려운 소아암 백혈병 환우에게 우선적으로 쓰일 예정이다.

헌혈증은 수혈에 드는 비용 중 건강보험재정으로 처리되지 않는 자기부담금 일부를 공제해주기 때문에 많은 양의 수혈을 필요로 하는 중증 환우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다.

GC녹십자는 지금까지 총 8,000매가 넘는 헌혈증을 병원 및 소아암 환우 지원 단체 등에 기부해 생명나눔 운동에 힘쓰고 있다.

김재왕 GC녹십자 GH본부장은 “이번 기부는 생명을 살리는데 도움을 주고자 하는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이러한 작은 나눔이 모여 소아암을 겪는 환우들에게 큰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