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1 09:00 (월)
의약품긴급구호네트워크, 수해지역 긴급지원 나서
의약품긴급구호네트워크, 수해지역 긴급지원 나서
  • 김응민 기자
  • 승인 2020.08.14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전남 수해지역에 긴급구호의약품 1차분 지원
15일~17일, 전북‧강원‧충북 이동봉사약국 운영 이어져

사상 최장의 장마와 역대급 폭우로 인해 전국 곳곳에서 수해 피해가 발생하고 있는 가운데 약업계의 3개 단체(대한약사회, 한국제약바이오협회, 한국의약품유통협회)로 구성된 ‘약업계 의약품 긴급구호 네트워크(이하 네트워크)’가 긴급구호 의약품(이하 의약품) 지원에 나선다.

사진=이동봉사약국 차량
사진=이동봉사약국 차량

의약품 1차분 총 1,500세트를 긴급히 마련한 네트워크는 이번 장마로 큰 수해를 입은 전남 구례군, 곡성군, 담양군 지역을 방문해 14일부터 각각 500세트씩 우선 전달할 예정이다.

네트워크는 필요한 의약품 세트를 추가로 마련, 수해를 입은 지역 주민에게 계속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지역 약사회와 사전 협의를 통해 마련한 일정을 바탕으로 준비한 이동형 봉사약국 차량을 활용, 15일 전북(남원 금지문화누리센터), 16일 강원(철원 오덕초등학교 체육관), 17일 충북(음성 삼성중학교 체육관) 임시거주시설을 방문해 무료투약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 밖에도 현지 자원봉사자 지원을 위해 별도로 구호활동에 소요될 마스크 30,000매, 박카스 3,000병(동아제약), 손소독제 3,400병(한독화장품) 등을 지원한다.

한편, 이날 지역 방문에는 대한약사회에서 김대업 회장을 비롯해 한국제약바이오협회에서 이재국 전무이사, 한국의약품유통협회에서 박훈규 부회장 등이 함께 참석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